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식음료
파리바게뜨, 양파 모양과 풍미 그대로 살린 ‘무안양파빵 4종’ 출시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1.06.18 09:47
  • 1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SPC 파리바게뜨 제공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SPC그룹이 운영하는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풍미가 진하고 식감이 뛰어난 무안 햇양파를 활용한 ‘양파빵 4종’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SPC그룹은 지난 15일 전라남도 무안군과 함께 올해 과잉 생산에 따른 가격 폭락과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무안 양파를 활용한 제품 개발 및 소비 활성화를 위해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파리바게뜨는 신선한 무안 양파를 활용한 신제품을 선보인다. 특히 양파의 모양을 위트 있게 구현한 ‘페이크푸드(fake food)’ 형태로 선보여 보는 재미를 더했다.

이번 신제품은 ▲네 가지 토핑과 아삭아삭 양파가 듬뿍 들어간 양파꽃빵 ‘양파꽃이 피었습니다’ ▲무안 양파의 단면을 형상화한 크림치즈 양파빵 ‘아이엠 무안양파’ ▲남녀노소, 어른아이 모두 좋아하는 어니언링 ‘너와 나의 양파고리’ ▲양파, 햄, 치즈, 옥수수콘이 들아간 피자빵 ‘양파 품은 달’ 등 4종으로 구성됐다.

무안 양파는 양질의 황토 토양에서 병충해를 막아주는 해풍을 맞고 자라, 식감이 아삭하고 향이 진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햇양파는 당도가 높고 식감도 부드러워, 베이커리 등의 디저트에 활용하기 좋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제철을 맞아 풍미와 식감이 뛰어난 무안 양파를 활용한 베이커리를 선보이게 됐다”며, “한정적으로 선보이는 이번 양파빵을 통해 햇양파의 신선한 풍미를 느껴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SPC그룹은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는 ‘행복상생 프로젝트’ 진행해오고 있으며, 이번 ‘무안 양파 농가 돕기’는 ‘강원도 평창군 감자 농가’, ‘제주도 구좌당근 농가’, ‘논산시 딸기 농가’에 이은 네 번째 프로젝트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