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패션·뷰티
아모레퍼시픽-연세원주의대 피부과, 피부장벽 개선 효능 물질 발표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1.06.17 14: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아모레퍼시픽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아모레퍼시픽과 연세원주의대 피부과가 스트레스와 피부상태 변화의 인과 관계를 밝히고, 스트레스로 인한 피부장벽기능 저하를 개선할 수 있는 효능 물질에 대한 공동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9년 국제피부연구학회 학술대회에서 구두 발표한 바 있었던 내용의 후속 연구 결과로, 연구는 과학 저널 네이처에서 발행하는 국제학술지 ‘사이언티픽 리포트’ 6월호에 게재됐다.

아모레퍼시픽-연세원주의대 피부과 공동연구팀은 스트레스가 피부에 미치는 영향을 밝히기 위해 장기간 공동연구를 진행했다. 그 결과로 스트레스가 피부에 미치는 악영향의 기전을 밝혀서 국제 저명학술지에 게재할 수 있었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특히 연구 결과에 따르면 부신피질에서 분비되는 스트레스 호르몬 ‘코르티솔’의 과다는 외부 유해인자로부터 피부 보호 기능이 떨어지는 ‘피부장벽기능 장애’의 주요 원인으로 나타났다.

또한, 스트레스 상황에서 피부는 코르티손 호르몬을 활성형인 코르티솔 호르몬으로 전환시키는 효소를 증가시킴으로써 결국에는 피부 내 코르티솔 농도가 더욱 높아져 피부장벽을 포함한 피부에 손상을 주게 된다는 설명이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이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아모레퍼시픽 헤리티지 원료인 콩을 특정 조건에서 발효했을 때 극미량 생성되는 '하이드록시다이드제인'이라는 물질 효능에 주목해왔다. 10여 년에 걸친 연구를 통해 하이드록시다이드제인은 코르티솔-수용체 반응을 제어해 스트레스 상황에서도 피부장벽기능을 정상 수준으로 회복시키고 pH 정상화를 유도하는 등 건강한 피부 상태를 유지하게 할 수 있다는 결과를 논문에 게재하게 됐다.

아모레퍼시픽 기반혁신연구 디비전 박원석 상무는 “스트레스로 인한 피부손상을 억제할 수 있는 바이오 소재를 찾으려는 장기간의 연구 끝에 최근 고순도 하이드록시다이드제인 확보 및 대량 생산화에 성공할 수 있었다”며 “이번 연구에서 얻은 피부과학적 성과와 효능 솔루션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은 고객들의 건강과 아름다움을 위한 혁신적인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